이번 추석 황금연휴를 해외여행으로 이용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연휴 첫날부터 인천국제공항에는 어마어마한 인파가 몰렸다고 합니다. 특히, 동남아로 여행가시는 분들 많을텐데요. 지금 시점은 유행 감염병에 걸릴 수 있는 확률이 높아서 주의가 필요합니다.


전염병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감염병의 해외유입이 지난해보다 증가되고 있다고 하니 즐거운 여행을 자칫 망칠 수 있는 전염병을 미연에 대처해야 할 거 같습니다. 그럼 어떤 전염병을 주의해야 하고 어떻게 예방할 수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 여행 전 준비사항

 모든 예방은 사전에 준비되어야 합니다. 이번 추석 황금연휴때에는 동남아, 아프리카, 중남미 등 열대지방을 여행하는 해외여행객이 증가되고 있습니다. 해당지역은 우리나라보다 위생이 불량한 경우가 많아서 더욱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여행하기 전 반드시 보건소에 방문하셔서 여행지역을 말씀하신 뒤, 필요한 예방접종을 맞아야 합니다. 그리고 말라리아 예방약을 준비하고 기타 구급약과 소지할 수 있는 장비등을 챙기시는게 좋습니다.


접종


▣ 수인성 전염병

 수인성 전염병이란 오염된 물이나 음식을 통해 걸리는 전염병으로 가장 많이 걸리는 것 중 하나입니다. 콜레라, 장티푸스, 이질, A형 간염 등입니다. 이 전염병에 걸리면 설사나 배탈로 고생하게 됩니다. 

  * 예방법

   1) 음식을 먹기전 반드시 비누로 손을 씻어야 하고 손을 씻을 수 없는 환경에 대비해서 물티슈나 손소독제를 미리 준비하시는 것이 필요합니다.

   2) 물은 따지 않는 생수나 끓은 물, 탄산수만 마시는 것이 좋고 길거리에서 파는 음식이나 음료에 포함된 얼음은 가급적 드시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손씻기


▣ 모기를 통해 감염되는 질병

 가장 대처하기 어려운 것 중 하나입니다. 몰래와서 피를 빠는 모기를 대처한다는 것이 여간 어렵지 않은데 자칫 잘못하여 말라리아나 뎅기열을 걸릴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합니다. 미리 여행지역 어디서 진료 및 치료를 받을 수 있는지 알아두면 만일의 사태에 도움이 됩니다. 

  * 예방법

   1) 모기에 물리지 않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동남아 시골지역을 여행할 때는 긴팔 옷과 다리를 다 덮는 바지를 입어야 합니다. 말라리아 모기는 밤(22:00~04:00)에 주로 흡혈을 하기에 여행시 더욱 주의가 요합니다.

   2) 여행 전 미리 말라리아 예방약을 먹어야 합니다. 보통 2주전부터 챙겨먹도록 처방되는데요. 이미 늦었다고 하더라도 꼭 챙겨가서 드시는 것을 권유드립니다. 

   3) 뎅기열은 숲모기에 물려 감염되는데 가끔 도시에 적응된 모기들도 있다고 하니 무시할 수는 없습니다. 말라리아 모기와는 달리 낮에 주로 활동하기 때문에 교외지를 방문할 때 덥더라도 긴 옷을 입어야 합니다.


모기,뎅기열,말라리아


▣ 기타

 최근 유럽에서는 홍역이 유행이라고 합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보통 홍역예방접종을 어렸을 때 다 했겠지만 보건소에 방문하여 상담받는 것이 필요합니다. 또한, 중남미나 아프리카는 황열 예방접종이 필수입니다. 파상풍 주사도 미리 맞아두면 좋습니다. 이런 것은 보건소에서 상담받으면 일사천리로 해결해주니 여행 전 꼭 들러보세요.


<이미지 출처 : 한겨레>


▣ 귀국 후

 보통은 감염병에 안걸린다고 하지만 귀국 후 이상이 있는지 없는지도 지켜봐야 합니다. 지카바이러스처럼 잠복기가 있는 질병도 있으니까요.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 1339]


 즐거워야 할 여행이 얘기치 못한 질병으로 힘들어지지 않으셨으면 좋겠네요. 지금까지 동남아 및 기타 열대지방 여행시 주의해야 할 전염병 예방법을 알아보았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eave a Comment


to Top

티스토리 툴바